맘스쿨

우산 셋이 나란히, 나란히

등록일 2017-08-22 12:28

조회수 1,080

댓글 0

글자확대 글자축소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네이버밴드 페이스북 트위터
둥근 그릇 2~3개, 연필, 크레파스, 수채물감, 팔레트, 붓, 물통, 도화지
우산은 위, 아래, 옆에서 볼 때 각각 모양이 다르지만, 접었을 때와 폈을 때도 모양이 많이 다르다. 아이들은 우산을 그릴 때 옆에서 본 우산은 곧잘 그리지만 펼쳐진 우산은 위에서 보고 그리는 건 어려워한다. 원을 이용해 위에서 본 우산의 모습을 그려보면 위치변화에 따른 사물의 모습을 그리는 관찰력을 키울 수 있다.

1.도화지에 둥근 그릇을 대고 연필로 원을 그린다.

2.원하는 색 크레파스로 원안에 우산살을 그린다. 
원 안을 꽉 차게 더하기와 곱하기로 그리면 원이 8등분되면서 우산살이 쉽게 그려진다.

3.8등분된 원 안의 끝에서 끝까지 원호를 그리듯이 우산 끝단을 그리면 위에서 본 우산 모양이 된다. 
모양이 완성되면 연필로 그린 원을 지운다.

4.같은 방법으로 여러 개의 우산을 그린 후 빗줄기를 크레파스로 그린다.

5.우산을 물감으로 색칠한다. 
여러 가지 색깔로 칠해주거나 우산 위에 아이가 좋아하는 그림을 그린다. 
노래를 부르면서 그리면 더욱 신이 난다.

“이슬비 내리는 이른 아침에 우산 셋이 나란히 걸어갑니다.
빨간 우산 파란 우산 찢어진 우산~
좁다른 학교 길에 우산 세 개가 이마를 마주대고 걸어갑니다.”



출처: <미술아, 놀자> 손정미 지음 ㅣ 한울림



아이의 헌 우산에 직접 그림을 그려 솜씨를 자랑해보는 것도 좋다. 꽃이나 하트 같은 문양을 그리거나 아이의 얼굴과 집을 그려도 좋다. 이때 유성펜으로 그려야 비가 와도 지워지지 않는다

목록

포미비앤엠

  • 상호명:(주)포미비앤엠 대표이사:정해춘 사업자 등록번호:527-86-00343 통신판매신고:제 2018-서울성동-0229호
  • 주소: 서울특별시 성동구 성수일로8길 5 서울숲SKV1타워 2004호 고객지원 E-mail:[email protected]
  • Copyright (c) 2000-2020 formebnm.co.kr rights reserved